문화

Home > 문화

10월 군산 예당 문화가 있는 날 '하우스콘서트' 추진

작성일 : 2021.10.14 12:55 작성자 : 김나연 (uumedia@naver.com)

가을바람이 선선한 10월! 군산예술의전당에서 문화가 있는 날 프로그램으로 천지윤의 해금 '잊었던 마음' 다시, 김순남 하우스 콘서트를 오는 27일 19시 30분 대공연장에서 열린다.

(사진=군산시 제공)

이번 공연에서는 천지윤의 해금이 담고 있는 한국 미(美)의 사상, 박윤우 기타의 궁극의 아름다운 사운드, 여현우의 클라리넷이 불어넣는 이국적 음색과 분위기가 어우러져 다양한 국경의 사람들이 공감할 만한 음악을 선사한다.

하우스 콘서트는 평소 접하기 힘들었던 연주를 관객들이 무대 객석에 앉아 공연을 즐길 수 있는 형식으로 마니아층이 두텁게 형성된 프로그램이다.

하우스 콘서트는 문화가 있는 날의 일환으로 진행되며 전라북도와 군산시가 주최하고 군산예술의전당에서 주관한다.

전석 무료로 운영되나 비대면 티켓운영을 위해 티켓링크에서 14일부터 사전예약할 수 있다.

또한 사회적 거리두기 준수를 위해 공연장 방역 및 관객 마스크 착용을 필수로 운영할 예정이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군산예술의전당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 대한산업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