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Home > 전국

향수OK카드, 옥천 지역 경제에 활기 불어넣어

작성일 : 2020.12.15 13:29 작성자 : 임현진 (uumedia@naver.com)

지난 6월 출시한 카드형 옥천사랑상품권인 향수OK카드가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에 활기를 불어넣고 있다.

(사진=옥천군청 제공)

군에 따르면 14일 기준 카드등록 회원 수가 1만1천66명으로 집계되면서 올해 목표인 만명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개인 충천 금액도 당초 목표액인 50억원을 돌파해 현재 약 63억원이 발행됐으며 정책발행까지 합치면 총 118억원이 올해 옥천군에서 유통됐다.

군은 지난 7일부터 향수OK카드 인센티브를 기존 10%에 소비 촉진 지원금 10%를 보태 20%로 확대하고 1만명 돌파 이벤트를 시작하자 카드 가입자 수와 충전금액이 폭발적으로 증가하기 시작했다.

이벤트 첫날인 7일 2억4천만원 충전이라는 기록적인 숫자로 폭발적인 호응을 이끌어 냈으며 6일 동안 약 10억원이 충전됐고, 사용액은 8억4천만원, 인센티브는 약 1억천7만원이 지급됐다.

군은 전월 같은 기간 대비 2배 이상 사용금액이 늘어 큰 호응을 얻고 있어 이러한 추세라면 연말까지 무난히 70억은 돌파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또한 슈퍼마켓, 주유소, 한식, 가전제품점의 순으로 결제가 돼 관내 소상공인에게 크게 도움을 준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소비촉진금 지원 이벤트는 예산소진 시까지인 만큼 많은 군민들이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적극 홍보 하겠다"며 "기존 10% 인센티브는 내년에도 계속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군은 지난 11일 향수OK카드 1만명 돌파 이벤트에 따라 9천999번째 가입자 10만원, 1만번째 가입자 30만원, 1만1번째 가입자에게 10만원의 옥천사랑상품권을 전달했다.

김재종 옥천군수는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로 지역 내 소상공인들이 어려움이 많다"며 "소상공인과 주민들이 다 같이 코로나19로 인한 어려움을 이겨낼 수 있도록 연말 소비 촉진과 지역 상권 회복을 위한 정책을 지속해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대한산업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