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

Home > 건강

식약처, 멸종위기 야생 동·식물 국제거래 안내서 배포

작성일 : 2020.12.14 11:56 작성자 : 이유진 (siah1017@naver.com)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의약품(한약재)으로 사용되는 멸종위기에 처한 야생 동·식물의 종류, 수출입 절차 등을 담은 'CITES와 한약' 안내서를 개정·배포한다고 14일 밝혔다.

(사진=식약처 제공)

멸종위기에 처한 야생 동·식물종의 국제거래에 관한 협약(CITES)은 야생 동·식물에 대한 국제거래 규제를 통해 무질서한 채취나 포획을 막기 위한 것으로, 새로 CITES에 등재된 '감송향'과 '합개'를 비롯 협약에서 정한 종을 수출·입하거나 반입하려는 경우 국가기관의 허가서나 증명서를 발급받아야 한다. 

감송향은 감송 또는 시엽감송의 뿌리 및 뿌리줄기, 합개는 도마뱀의 내장을 제거한 몸체를 뜻한다.

이번 안내서의 주요 내용은 △협약 개요 △국내 이행체계 및 관련법령 △대상 한약재의 종류 △수출입 절차 등이다. 한약재(28품목)로 사용되는 멸종위기 동·식물에 대한 사진정보 등을 제공한다.

식약처 관계자는 "이번 안내서가 멸종위기에 처해있는 야생 동·식물종의 보존에 대한 의식 수준을 높이고, 한약재 수출입업자 등이 국제협약과 국내법에서 정한 절차를 준수하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했다.

이번 안내서는 식약처 대표 누리집(mfds.go.kr) → 법령/자료 → 홍보물자료 → 전문홍보물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 대한산업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