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Home > 전국

목포시 '고하도 곰솔 숲', 각종 공모 선정

작성일 : 2020.12.10 16:23 작성자 : 임현진 (uumedia@naver.com)

전남 목포시가 올 한해 펼친 공원·산림시책이 연말 각종 공모에서 잇달아 상을 받는 등 괄목할 성과를 거뒀다고 밝혔다.

(사진=목포시 제공)

시는'고하도 이충무공 곰솔 숲'이 전남도가 공모한 '2021년에 방문해야 할 아름다운 명품 숲'에 당당히 선정돼 최우수상에 선정되고, '2020년 걷고 싶은 숲길'에 '고하도 이충무공 해변 숲길'로 장려상을 받게 됐다고 밝혔다.

또한 산림청 '2021 해안가 우량 곰솔림 종합 방제' 사업에 응모해 사업비 6천900만원과 '고하도 이충무공 유적지 경관개선'을 위한 도비 1억원을 지원받는 쾌거도 거뒀다고 전했다.

이처럼 고하도 이충무공 유적지 해변 곰솔 숲이 두 개의 상을 거머쥔 것은 올 상반기 공원녹지과가 도시문화재과와 협업을 통해 숲 가꾸기 사업을 대대적으로 펼친 결과이다.

'2021년 방문해야 할 아름다운 숲'에 선정된 고하도의 겨울 풍경은 대형 홍보 달력과 포스터로 제작돼 배포될 예정이다. 목포 8경 가운데 하나인 '고도설송(高島雪松)'의 진가가 입증된 셈이다.

시는 산림청으로부터 받은 사업비를 투입해 수령 500년 된 곰솔 280여 본에 대한 전정 작업을 통해 웅장하고 아름다운 명품 숲을 조성하고, 병해충 방제와 토양 이화학성 개선에도 힘을 쏟을 방침이다.

또한 이충무공 유적비 경관사업비로 조형물 등을 설치해 문화재와 연계된 명품 관광지로 활용될 수 있는 방안도 적극 추진해 나가기로 했다.

시 관계자는 "고하도는 이충무공 유적지라는 역사성과 함께 웅장하고 아름다운 곰솔들이 숲을 이루고 있다"며 "목포 해상케이블카, 국립호남권생물자원관, 목화체험관 등 주변 관광지와도 연계해 고하도를 찾는 관광객들에게 색다른 볼거리를 제공하는 힐링 공간이 될 수 있도록 숲을 잘 보존하고 가꾸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고하도 이충무공 유적지는 삼도수군통제사 충무공 이순신이 명량대첩 후 1597년 10월29일부터 1598년 2월 17일까지 전수물자를 모아 해전을 대비한 곳이다.

[저작권자ⓒ 대한산업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