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

Home > 환경

인천 남동구, 2021년부터 생활쓰레기 주간 수거 시행

작성일 : 2020.12.10 15:51 작성자 : 강태영 (kty8187@naver.com)

인천시 남동구는 내년 1월 4일부터 생활쓰레기 수거 작업을 주간 시간대로 전환해 운영한다고 9일 밝혔다.

(사진=인천남동구청 제공)

시행지역은 남동구 전역으로, 일반 종량제 봉투와 재활용, 음식물쓰레기가 대상이다.

수거 시간은 오전 4시부터 오후 1시까지로, 배출 방법은 기존과 동일하다.

생활쓰레기 주간 수거는 어두운 심야에 이뤄지는 수거 작업으로 인한 환경미화원들의 안전사고 위험성을 줄이고, 근무환경을 개선하기 위한 조치다.

앞서 구는 3주간 주간 수거 시범운영과 원가 산정 용역을 실시하는 등 사전준비를 마쳤다.

이강호 구청장은 "이번 조치로 생활쓰레기 수거에 종사하시는 환경미화원의 안전 확보와 근무환경이 개선되고, 야간보다 넓게 시야가 확보돼 잔재 쓰레기 없이 보다 깨끗한 거리가 유지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대한산업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