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

Home > 환경

인천 옹진군, 저소득층 주거환경개선 추진

작성일 : 2020.11.24 16:12 작성자 : 강태영 (kty8187@naver.com)

인천 옹진군 북도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이하 북도면보장협의체)는 주거환경이 열악한 관내 저소득층을 위해 주거환경개선 지원사업을 실시했다고 24일 밝혔다.

(사진=인천옹진군청 제공)

북도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 및 자원봉사자 등 12명은 이날 저소득 세대의 쾌적한 주거복지를 위해 도배, 장판, 주방 리모델링 등을 실시했다.

특히 한국에너지재단의 에너지효율 지원사업과 연계해 창호, 단열공사도 동시에 진행해 주거환경 개선을 극대화했다.

한 저소득 세대는 "넉넉지 않은 형편으로 이사 갈 곳도 마땅치 않아 전전긍긍했는데 낡은 방과 주방 등 집 내부 노후한 곳 구석구석을 쾌적하게 조성해 주셔서 정말 고맙다"고 감사하다고 전했다.

조상천 북도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장은 "이번 주거환경개선 지원사업을 시점으로 관내 열악한 주거환경에서 생활하는 분들을 발굴해 지속해서 지원하는 등 사회공헌활동을 활성화해 지역사회발전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이에 김원식 북도면장은 "북도면 지역의 저소득층이 소외당하지 않도록 복지 사각지대 지역주민을 위해 공헌할 수 있는 수혜사업을 다방면으로 발굴해 북도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와 연계해 다각적으로 지원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대한산업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