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

Home > 환경

도봉구, 소방차 통행 어려운 전통시장에 지하매립식 소방함 설치

작성일 : 2020.09.11 13:47 작성자 : 강태영 (kty8187@naver.com)

도봉구는 재난취약시설 환경개선을 위해 소방통로 확보가 어려운 전통시장 3개 소에 지하 매립식 소방함을 시범 설치했다.

(사진=도봉구청 제공)

화재사고 발생 시 구민 누구나 소방함을 손쉽게 사용해 초기대응하기 위해서다.

종전에 설치된 입상식 소방함은 전통시장 내 공간 협소로 설치에 많은 어려움과 구민이 손쉽게 사용하기에 어려움이 있었다.

설치 장소는 ▲방학동 도깨비시장(도당로 13가길) ▲쌍문동 백운시장(삼양로 154길 30) ▲창동 신창시장(덕릉로 57길 10) 등 전통시장 3곳이다.

이번에 시범 설치된 지하 매립식 소방함은 도로 땅속에 파묻어 설치해 도시미관 개선뿐 아니라 좁은 전통시장의 화재취약점을 개선했다.

이를 통해 구는 소방차량 도착 전 전문지식 없이도 구민 누구나 지하 매립식 소방함을 손쉽게 사용, 신속한 초기 진화로 더 큰 피해로 번지는 것을 막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아울러 앞으로 도봉소방서의 협조를 통해 소방차량 진입이 어려운 장소에 지속적인 소방함 설치 확대로 재난취약시설 환경개선을 시행해 나갈 예정이다.

이동진 구청장은 "전통시장 특성상 점포가 밀집돼 화재 발생 시 급격한 연소 확대로 큰 피해가 우려된다"며 "화재는 예방과 초기대응이 무엇보다 중요한 만큼 화재 발생 시 지하 매립식 소방함을

[저작권자ⓒ 대한산업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