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Home > 전국

사천시, 인공지능 통합돌봄 사업 서비스 추진

작성일 : 2020.08.05 12:05 작성자 : 임현진 (uumedia@naver.com)

경남 사천시는 경남형 지역사회 통합돌봄 시범사업 추진에 따라 동서동 거주 장애인 및 독거노인 100가구를 돌봄 대상으로 선정해 인공지능 전용 스피커 설치를 지원하고 8월부터 본격적인 인공지능(AI) 통합돌봄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사진=사천시 제공)

이번 사업 추진으로 마을에서 돌봄이 필요한 대상자들이 인공지능 스피커를 통해 날씨, 뉴스, 음악, 라디오 등 다양한 생활 정보를 받고 간단한 대화까지 가능함에 따라 이들의 외로움을 달래주고, 특히 '두뇌톡톡' 퀴즈 서비스와 '기억검사' 게임을 통해 치매 예방에도 도움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또한 응급상황 발생 시에는 음성으로 도움을 요청하면 주간에는 동서동 통합돌봄마을센터 케어 매니저에게, 야간에는 ADT캡스 및 119등으로 연결돼 24시간 긴급구조를 받을 수 있고 스피커를 통해 행정기관의 다양한 안내 소식을 받을 수 있어 코로나19로 인해 요구되는 비대면 돌봄서비스 제공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아직 인공지능 돌봄서비스가 아직 보편화하지는 않았지만, 자기관리 능력이 취약한 대상자들의 정서 및 안전관리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돌봄이 필요한 대상자들이 다양한 서비스를 통합적으로 받을 수 있도록 공공서비스 연계와 민관협력으로 우리 지역만의 통합 돌봄 체계를 구축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대한산업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