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Home > 전국

무안군, '사전연명의료의향서' 등록기관 지정

작성일 : 2020.06.22 18:48 작성자 : 임현진 (uumedia@naver.com)

무안군은 보건복지부로부터 '사전연명의료의향서' 등록기관으로 지정받아 22일부터 사전연명의료의향서에 대한 상담과 등록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사진=무안군청 제공)

사전연명의료의향서는 임종 과정에 들었을 때를 대비해 자신의 연명의료에 대해 스스로 중단 여부를 결정하고 호스피스에 관한 의향을 작성하는 서류이다.

치료 효과가 없고 단지 임종 시간만 연장할 수 있는 심폐소생술, 인공호흡기 착용, 항암제 투여, 수혈 등의 의료행위를 받지 않겠다는 의사를 미리 밝혀 두는 것이다.

만 19세 이상 성인이면 누구나 신분증을 지참해 보건소를 방문하면 신청할 수 있으며, 등록 후 변경·철회도 언제든지 가능하다.

보건소 관계자에 따르면 "삶을 아름답게 마무리하기 위한 웰다잉(Well-Dying)에 대한 관심이 늘어나고, 무의미한 연명의료 중단에 대한 사회적 공감대가 확산해 가고 있다"며 "삶의 마지막까지 존엄과 가치를 보호하고 아름답게 인생을 마무리를 할 수 있도록 웰다잉 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앞으로도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대한산업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